꽃길




멀리서는 숨 쉴 틈도 없이 가득 찬 것 같다가도


걷다 보면 금방 흘러가는 것이 봄 꽃길이다



넋 놓고 좌우를 둘러보는 즐거움도


손 내밀어 떨어지는 꽃잎을 기다리는 시간도


연분홍 배경 속의 당신과 나누는 이야기도



어쩜 그렇게 빨리 지나가버리는지


꽃 길은 왜 이렇게 짧은지


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