빛으로 쓴 편지

2월 중순이 지날 즈음이면 항상 이랬던 것 같습니다. 밖은 아직 춥고 여전히 가장 두터운 옷을 챙겨 입음에도 새 봄옷 구경하는 즐거움에 빠지게 되는 것 말이죠.

게다가 지난 2월은 프라하, 타이페이 여행으로 절반을 해외에 있게 돼 겨울이 이미 지나간 것 같은 기분이었거든요. 때마침 이쯤 되면 마음에 드는 봄 옷들이 눈에 들어오는 경험들 누구나 하실 겁니다.

대만으로 떠나기 전, 여행 준비는 하지 않고 새 봄에 입을 옷을 구경했습니다. 그리고 필요했던 회색 스웻셔츠 -맨투맨이라고 더 많이 하는- 두 벌을 구매했습니다. 왜 두벌이냐면 둘 중에 결국 하나를 고르지 못했기 때문입니다.

남은 하나는 선물 혹은 판매를 해야겠죠.


직구는 자주 하는 편이 아니지만 가끔 이렇게 마음에 들거나 국내보다 가격이 저렴한 경우에 하고 있습니다. 이번은 브랜드 의류가 모여있는 더 코너(thecorner.com)에서의 첫구매입니다.




- 막상 두 벌 받아보니 둘 다 입고 싶은 마음이 생기지만 -


요즘 인기가 상승중이라는 MSGM의 스웻셔츠를 검색하다 알게된 이곳에서 MSGM의 기본 스웻셔츠가 할인중이라는 것을 알게됐고 마침 한 벌 남은 M 사이즈를 구매했습니다. 가격은 약 절반가량 할인된 84달러. 국내에는 아직 많이 알려지지 않았다고 합니다. 물론 저도 이번에 처음 알게된 브랜드고요. 2015-6 fw 상품으로 시즌오프 할인이 들어간 것으로 생각됩니다. 컬러는 라이트 그레이, 사이즈는 국내 사이즈 100 정도인 M 사이즈로 선택했습니다.


MSGM 스웻셔츠를 구입한 후 사이트의 할인 상품을 조금 더 둘러보다 발견한 Carven의 스웻셔츠입니다. 역시 그레이 컬러로 가격은 65% 할인된 104불입니다. MSGM보다 국내에 많이 알려진 브랜드죠? 그레이 색상, 사이즈는 역시 M으로 선택했습니다. 운 좋게도 두 벌 모두 'Last available', 마지막 한 장을 구매할 수 있었습니다. 전면 카세트 테이프 그림의 귀여움(?)이 저와 맞지 않아 아마도 두벌 중 탈락이 유력하지만 65% 할인과 '마지막 한 장'이라는 문구에 혹해 일단 결제했습니다.


이번에 처음 알게된 더 코너 사이트는 국내에도 잘 알려진 브랜드 상품을 할인된 가격에 구매할 수 있어 좋았습니다. 할인상품 위주로 구성돼 상품 숫자가 많지 않고 국내 직배송이 되지 않아 배대지를 이용해야 하지만 이번 스웻셔츠 구매는 제가 구하던 상품을 절반 가량의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어 만족스러웠어요. 덕분에 앞으로도 종종 들어가 새로 입고된 것들을 확인할 것 같습니다.


그렇게 두 벌 주문 완료. 두 벌 가격을 합쳐도 관세 범위인 200불을 넘지 않습니다.

요즘 많은 배송대행 서비스가 있지만 직구를 가끔 이렇게 한두번 이용하는 저는 가격이 조금 비싸도 그동안 큰 문제없이 빠르게 배송해준 몰테일을 선택하게 됩니다. 이번에도 몰테일을 통해 배송대행을 신청했는데, 따로 주문한 두 벌의 의류를 합배송하기 위해서는 배대지에 물품이 도착하기 전에 합배송 신청을 해야한다는 사실을 몰라 결국 각자 배송비를 결제했습니다. 그 점이 무척 아쉽습니다.


FUJIFILM | X100S | Pattern | 1/40sec | F/2.8 | +0.33 EV | 23.0mm | ISO-1250


주문한 날이 2월 17일, 일주일 가량 지나 물품이 배대지에 도착했고 대만 여행을 마치고 귀국한 2월 29일 집에 도착하니 택배가 와 있었습니다. 한국까지 총 12일정도 소요 됐으니 생각보다 빨리 받았다고 생각합니다. 따로 배송비를 내고 구매해 상자도 두개, 배송비도 두배. 아쉬워라.



FUJIFILM | X100S | Pattern | 1/40sec | F/2.8 | +0.33 EV | 23.0mm | ISO-800


물품을 확인하고 몰테일 배송 상자에 동봉된 더코너 구매 내역서도 확인합니다.



FUJIFILM | X100S | Pattern | 1/40sec | F/2.8 | +0.33 EV | 23.0mm | ISO-1600


합배송의 아쉬움은 있지만 그래도 이렇게 두 벌을 받으니 무척 좋네요! 이제 둘 중에 한 녀석을 고를 시간입니다.



FUJIFILM | X100S | Pattern | 1/40sec | F/2.8 | +0.33 EV | 23.0mm | ISO-2000


먼저 Carven의 카세트 맨투맨(?)을 확인합니다. 프린트인 줄 알았던 카세트 그림은 트위드 패턴 원단과 자수로 되어 있어 생각보다 완성도가 높습니다. 리테일가가 300불에 달하는 녀석이니 이 정도가 당연하다 싶지만요. 더위를 많이 타는 제게는 다행스럽게도(?) 두께가 두껍지 않고 안에 더운 기모 처리도 되어 있지 않습니다. 다만 달랑 면 티(?)라 할인 가격인 104달러를 감안하면 다소 허무한 것이 사실입니다.



FUJIFILM | X100S | Pattern | 1/40sec | F/2.8 | +0.33 EV | 23.0mm | ISO-2500


FUJIFILM | X100S | Pattern | 1/40sec | F/2.8 | +0.33 EV | 23.0mm | ISO-2500


만원대부터 재킷 가격에 필적하는, 다양한 가격대의 스웻셔츠를 가지고 있는데 Carven의 이 스웻셔츠는 소재는 좋지 않습니다. 사실 기대 이하입니다. 유니클로에서 구매한 것보다 코튼 소재가 더 뻣뻣하니까요. 목과 팔, 허리의 밴드 역시 고급스럽지 못하고 대단히 평이합니다. 그야말로 브랜드빨(?). 프린트는 마음에 들지만 아마 이 브랜드 의류를 다시 입을 일은 없을 것 같습니다. 한가지 다행인 것은 M 사이즈가 100 사이즈를 입는 제 체격에 크거나 작지 않습니다.


FUJIFILM | X100S | Pattern | 1/40sec | F/2.8 | +0.33 EV | 23.0mm | ISO-1600


다음은 Carven보다 기대한 MSGM의 스웻셔츠, 사진으로는 잘 표현이 되지 않지만 Gray / Light Gray의 색상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 MSGM 스웻셔츠의 색상이 확실히 밝습니다. 이녀석 역시 기본 스웻셔츠에 'MSGM MILANO'라는 브랜드 네임이 나염 처리된 것인데 역시 자수보다는 고급스러움이 떨어집니다. 두 셔츠의 가격 차이가 약 20달러인데 나란히 비교하면 20불이 비싸더라도 자수로 처리한 Carven쪽에 손을 들어주겠습니다.


FUJIFILM | X100S | Pattern | 1/40sec | F/2.8 | +0.33 EV | 23.0mm | ISO-2500


이 브랜드의 스웻셔츠 역시 자수와 프린트 등 다양한 제품이 있습니다만, 제가 구매한 제품은 가장 기본형입니다. 어깨가 래글런 형태로 되어 있어 Carven 셔츠와 실루엣에서 근본적인 차이가 있습니다. 하지만 역시 M 사이즈가 제게 잘 맞아 다행입니다. 라이트 그레이 색상이 봄에 조금 더 잘 어울리겠지만 오염에도 더 민감할 것으로 예상됩니다.



FUJIFILM | X100S | Pattern | 1/40sec | F/2.8 | +0.33 EV | 23.0mm | ISO-3200


FUJIFILM | X100S | Pattern | 1/40sec | F/2.8 | +0.33 EV | 23.0mm | ISO-2500


두 셔츠를 나란히 놓고 잠시 비교를 해봤는데요, 저렴한 가격에도 불구하고 MSGM 스웻셔츠의 소재가 더 부드러웠습니다. 래글런 형태로 입었을 때 조금 더 편한 느낌을 주기도 했고 Carven 셔츠의 자수보다 상대적으로 심플한 로고 레터링이라 코디도 조금 더 쉬울 것으로 보입니다. 그래서 더 저렴한 가격의 MSGM 스웻셔츠가 제 맘에 더 들었습니다.



FUJIFILM | X100S | Pattern | 1/40sec | F/2.5 | +0.33 EV | 23.0mm | ISO-2500

구매할때는 분명 두벌 중 하나를 선택하겠다는 생각이었지만 그레이 / 라이트 그레이로 색이 다르고 디자인도 저마다의 매력이 있어 받고 난 후 고민중입니다. 그와 별개로 더코너에서의 첫 직구는 할인가격과 배송에서 만족감을 줬습니다.

이제 막 받아 착장샷은 기회가 되면 나중에 추가하겠습니다.


기다렸던 옷을 받고나니, 마치 이제 봄준비가 다 끝난 것 같습니다. 어서 봄이 오면 좋겠습니다.


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
신고
DISQUS 로드 중…
댓글 로드 중…

트랙백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

URL을 배껴둬서 트랙백을 보낼 수 있습니다